조세변호사와 포탈 성립





살다 보면 여러 가지 세금을 지불해야 하는데요. 정당하게 부과된 세금이라도 그 부담이 크게 다가올 때가 있습니다. 이러한 부담으로 인해 조세포탈을 하는 경우가 생기기도 합니다. 세포탈 죄란, 사기나 그 밖의 부정한 행위로써 과세를 피하여 면하거나 조세의 환급, 공제를 받은 경우를 말하는데요. 그 포탈세액에 따라 세액의 2배 이하에 상당하는 벌금부터 그 금액이 클 경우 징역형과 벌금형을 동시에 받을 수도 있습니다.

 


조세포탈을 위해 위장 증여를 하거나 차명주식을 만들거나 허위 세금계산서를 만드는 등 탈세의 종류도 다양한데요. 오늘은 조세변호사와 함께 수익 신고를 하지 않아 기소된 사례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조세변호사와 조세포탈로 기소된 사례 알아보기

 

ㄱ씨는 1년동안 스포츠 경기 결과를 예측해 맞춘 이들에게 당첨금을 주는 방식으로 불법 사설 도박 인터넷 사이트를 운영했는데요. 하지만 20억 원의 수익 신고를 하지 않고 부가세와 종합소득세를 내지 않은 혐의로 기소되었습니다. ㄱ씨는 도박 수입은 부가세 과세대상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자신은 조세포탈을 하지 않았다고 재판 과정에서 주장했습니다.

 


이에 재판부는 원칙적으로 도박은 참여자가 재물을 걸고 우연한 상황에 따라 재물의 득실을 결정하기 때문에 부가가치를 만들어내지 않아 부가세의 과세 대상이 아니라고 했는데요. 하지만 도박 사업의 경우 고객이 지급한 금액이 단순한 도박 판돈이 아니라 사업자가 제공하는 재화 또는 용역에 대한 결과라면 부가세 과세대상이 된다고 판단했습니다.

 


또한 스포츠 도박 사업자가 고객을 정보통신망 시스템에 의해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이에 대한 대가로 금전을 지급받는 경우 그 행위가 사행성을 조장하더라도 재화 또는 용역 공급에 해당하므로 부가세 과세대상이 된다고 판시하였습니다. 

 

재판부는 도박 사이트 운영 수입도 부가가치세 부과 대상에 해당한다고 판결하였는데요. 1심은 조세의 부담을 일반 국민에게 떠넘겨 조세정의가 훼손될 우려가 있다며 징역 2년과 벌금 12억원을, 2심은 ㄱ씨의 탈루 세금 일부를 납부한 점을 참작해 징역 1년과 벌금 5억원을 선고하였습니다.

 


포탈 혐의로 조세변호사를 찾고 있다면 이준근 변호사에게

 

만약, 앞서 언급한 조세포탈에 관련하여 궁금한 점이 있거나 법적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법률가를 선임하여 도움을 받는 일이 중요할 것입니다. 경험이 많은 조세변호사인 이준근 변호사와 상담을 해보신다면 보다 현실적인 해결책으로 도움을 받으실 수 있을 것입니다



Posted by 이준근변호사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