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불복절차 거친 후 취소소송 제기




조세는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국민을 대상으로 하여 강제적으로 징수하는 금전이나 재물을 말하는데요, 소득세, 법인세, 상속세, 증여세, 통행세, 관세 등 그 종류가 매우 많습니다.


조세는 국가권력이 반대급부 없이 일반 국민들에게 징수한다는 면에서 그 권력이 남용되었을 경우 국민의 재산권을 침해할 수 있는데요, 부당한 조세부과를 받거나 이의가 있을 때는 조세불복절차를 통해 세금을 돌려받거나 조세 부과처분의 취소를 구할 수가 있으며 조세불복절차는 이의신청, 심사청구, 심판청구, 감사원 심사청구 등이 있습니다.





만약 조세불복절차에 따라 이의신청, 심판 등을 요청하였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면 조세 부과처분취소소송을 제기하여 잘못을 바로잡을 수 있는데요, 오늘은 이준근 변호사와 함께 조세불복절차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공부방 사업을 하는 A회사는 가맹점에 매달 인쇄 형태의 교재와 온라인 교재를 제공하고 학습교재비 등의 명목으로 회비를 받았습니다. 이 중 온라인교재는 전산 파일 형태인데, A회사가 매주 회원들 각각에 맞는 수준의 문제를 만들어 사이트에 파일을 올려 놓으면 가맹점 사업자가 매일 이를 출력해 회원들에게 나눠주는 방식으로 제공되었습니다.





A회사는 학습교재비에 대해 부가가치세 면제를 받을 수 있는 도서에 해당한다며 세무서에 부가세 면제 매출로 신고하였는데요, 담당기관에서는 가맹점 사업자로부터 매달 받은 돈은 그 내용이나 지급형태와 상관없이 가맹금에 해당하기 때문에 인쇄교재의 통상적 도매가격에 해당하는 금액을 제외한 부분은 부가세 면제 대상이 아니라고 통보하였습니다.


이에 A회사는 온라인 교재비 또한 도서에 해당해 부가세 면제 대상이라며 담당세무서장을 상대로 부가가치세 부과처분 취소소송을 제기하였는데요, 재판부는 이 사건에 대해 A회사의 편을 들어주었습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컴퓨터와 인터넷이 널리 쓰이게 되면서 학습지 사업도 이에 맞춰 회원들에게 맞는 맞춤형 온라인 교재를 제공하게 된 것일 뿐 기본 인쇄교재와 온라인 교재를 가맹점에 공급하고 회비를 받았다고 할지라도 이것을 과세대상인 프랜차이즈 가맹사업 용역에 따른 것으로 볼 수는 없다고 설명하였습니다.


위 사례와 같이 만약 여러분에게 부과된 세금이 부당하거나 위법하다고 생각되면 조세불복절차를 통해 그 부당함을 알리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데요, 세법은 그 내용이 다양하고 복잡하여 법적 분쟁이 생겼을 때 각자의 상황과 처지에 맞는 해법을 스스로 찾아내기가 쉽지 않습니다.





따라서 조세부과에 따른 이의가 있을 때는 변호사의 도움을 받아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좋은데요, 조세불복절차에 대해 궁금한 내용이 있거나 부과된 조세에 대해 불복하여 소송이 필요하시다면 이준근 변호사에게 문의해주세요. 이준근 조세 변호사는 조세법에 대해 심도 있는 지식과 다수의 사례경험을 가지고 있어 조세 불복에 대해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께 힘이 되어드리겠습니다.




Posted by 이준근변호사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