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범처벌법위반 행위에 대하여







허위로 세금계산서를 작성해 세금을 줄이는 행동을 일종의 관행처럼 생각하는 사업주가 많습니다. 하지만 이는 엄연한 조세범처벌법위반 행위로 쉽게 생각해선 안되는 문제입니다. 설령 그 목적이 조세 포탈에 맞춰져 있지 않고, 사업에 필요한 입찰이나 대출 조건을 맞추는 것에 있었다 할지라도 허위로 발급한 세금 계산서는 조세범처벌법위반죄로 처벌받게 될 수 있는 문제이기 때문에 행동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습니다.









사기 등의 부정한 방법으로 조세를 포탈하거나, 조세를 공제, 환급받은 사람은 조세범처벌법에 의해 처벌을 받게 됩니다. 여기서 명시하고 있는 사기 등의 부정한 방법이 법 조항에 명확히 규정되어 있지는 않으나, 이는 사회 통념상 부정행위라 인정이 되는 행위를 담고 있기 때문에 조세범처벌법위반 행위에 대한 처벌 문제는 법정에서 여러 변수가 적용되고는 합니다.









조세범처벌법에 따르면 국세를 탈루했을 시 3년 이하의 징역이나 포탈한 세금의 3배 이하의 벌금을 부과 받게 됩니다. 이 또한 탈루 세액에 따라 가중 처벌이 이루어지는데요. 연간 5억원 이상 10억원 미만의 세금을 탈루했을 경우 3년 이상의 유기 징역을 받게 됩니다. 연간 10억원이 넘는 세금을 포탈했을 경우 특정 범죄 가중 처벌법에 따라 5년 이상, 무기징역까지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그럼, 법무법인 동인 이준근변호사와 함께 조세범처벌법위반과 관련된 사례를 살펴보겠습니다.


부가가치세와 종합 소득세 포탈 혐의로 기소된 A씨의 사례입니다. 가구 판매업을 하고 있는 A씨는 매출액 은닉을 목적으로 현금 결제를 유도하였고, 이 금액을 누락해 공급가액을 적게 신고해 부가 가치세를 포탈한 혐의를 받았습니다. 이에 의뢰인은 조세범처벌법위반 혐의로 재판을 받게 되었고, 변호사의 적극적인 구제로 결국 무죄를 선고받았는데요. 법정에서 변호인은 A씨가 다른 행위를 수반하지 않고 단순히 세법상의 신고를 하지 않은 것은 법 조항에 기재된 [사기 등의 부정한 방법으로 조세를 포탈]한 대목에 해당 되지 않다는 점을 지적했고, 결국 법원은 변호인의 의견을 받아들여 이 같은 판결을 얻게 된 것 입니다.









이처럼 조세 포탈의 무혐의를 입증하기 위해선 조세범죄나 다양한 경제 범죄에 대한 경험과 실력을 갖추고 있는 변호인의 도움을 받아 적극적인 대응 자세를 보이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조세범처벌법위반 문제에 대한 조력이 필요하시다면 언제든지 법무법인 동인 이준근변호사를 찾아 주시기 바랍니다.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갖춘 이준근변호사가 의뢰인의 든든한 법률 조력자가 되어 드리겠습니다.









Posted by 이준근변호사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