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전문변호사 공금횡령죄 처벌

 

안녕하세요 조세전문변호사 이준근 변호사입니다. 오늘은 공금횡령에 대해 알려드리려고 하는데요. 한 은행의 직원이 공금 500만원을 횡령한 후 내부 점검 시스템에 발각된 사실이 적발됬습니다. 이 직원은 500만원의 수표를 발행해 자신의 통장으로 입금한 후 타계좌로 이체하는 방법으로 공금횡령을 하게 됬는데요. 이렇게 회사의 돈을 중간에서 횡령하게되는 공금횡령죄는 의외로 많은 곳에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렇게 부당한 방법으로 타인의 재물을 횡령하게되면 횡령죄가 성립되는데요. 이 횡령죄는 5년이하의 징역 또는 1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게 되고 10년이하의 자격정지를 함께 부과받습니다. 그리고 타인의 재물을 보관하는 업무를 가진 자가 위반하지 않고 잘 보관해야할 의무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위반해 그 재물을 횡령하거나 돌려주지 않을시에는 업무상횡령죄가 성립이 됩니다. 업무상횡령죄는 10년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게 되고 자격정지나 병과및 미수범 처벌도 할 수 있는 형량을 받습니다.

 

 

 

 

그리고 횡령죄와 비슷하지만 다른 점유이탈물 횡령죄가 있습니다. 유실물이나 부정한 방법으로 점유한 물건을 가지고 타인에게 돌려주지 않는것을 점유이탈물횡령죄라고 하는데요. 자신도 모르게 거스름돈을 잘못받았지만 잘못받은 사실을 알고나서도 돌려주지 않고 자기가 가지고 있는것도 이 점유이탈물 횡령죄에 속합니다. 이렇게 점유이탈물 횡령죄가 성립되면 1년이하의 징역이나 300만원 이하의 벌금 또는 과태료에 처해지게 됩니다.

 

 

 

 

자신의 집안 사정이 좋지 않거나, 큰 돈을 보고 유혹에 빠져 공금횡령을 하게 되는데요. 이렇게 공금횡령을 하게되면 회사 자금에 손해를 주고 문제를 발생시키게 됩니다. 공금횡령은 개인이 혼자서 저지르는 경우도 있지만 내부 직원이 같이 공모해서 횡령을 하는 경우도 많이 있는데요. 앞으로도 이렇게 부정한 방법으로 회사 자금을 횡령하는 자에게 엄중한 처벌을 내릴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횡령죄는 고소여부와 상관없이 혐의가 인정되면 얼마든지 처벌이 가능한데요. 만약 합의를 하게 되면 정상참작이 되어 형량이 감경되거나 면제될 수 있습니다.

이밖에, 공금횡령에 관해서 궁금한 사항이 있으시거나 조세관련문제에서 도움이 필요하시면 조세전문변호사 이준근변호사에게 문의 주시길 바랍니다. 조세소송은 다소 어려운 부분이 있기때문에 혼자서 진행하는것보다 세법에 정확한 지식을 가지고 있는 조세전문변호사의 도움을 받는것이 소송에 있어서 유리합니다.

 

 

 

 

 

Posted by 이준근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