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여세 절세 방법은 조세사건전문


자녀에게 부동산 등의 재산을 물려주게 되면 증여세를 납부해야 하는데요. 증여세는 적지 않게 부과되기 때문에 다소 부담을 느끼는 분들이 많습니다. 또한 증여세를 피하려고 부정한 방법을 쓰다가 가산세나 처벌을 받을 수도 있어 유의해야 하는데요. 오늘은 조세사건전문 이준근변호사와 함께 증여세 절세 방법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증여세 절세 방법으로는 현재의 시가보다 세법에 의해 저렴하게 평가되고 있는 자산을 증여하는 것이 좋은데요. 자세한 조세사건전문 예시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만약 현금이 1억원이 있고 시세 1억원의 토지가 있다고 가정헀을 때 세법에서 현금은 있는 그대로를 평가받게 되지만 토지는 시세보다 더 저렴하게 평가가 됩니다. 또한 토지의 경우 매매사례가액이나 감정가액 등의 예외가 아니라면 시가보다 저렴한 개별공시지가로 평가가 되기 때문에 증여세를 절세할 수 있게 됩니다.

 

 


따라서 현금 1억원과 시가 1억원 및 개별공시지가가 8천만원인 토지 중 토지를 증여함으로써 시가 1억원이 아닌 공시지가 8천만원에 대한 증여세를 납부하게 됨으로써 세금을 절약할 수 있습니다.


또한 아파트와 상가가 모두 시세가 2억원이며 상가의 경우 기준시가가 1억원이라고 가정했을 때는 아파트의 경우 비슷한 자산에 대한 매매사례가액이 존재해 시세 그대로 평가를 받게 되지만 상가의 경우 매매사례가액이 존재하는 경우가 흔하지 않아 보통의 기준시가로 평가를 받게 됩니다.

 

 


즉 조세사건전문 변호사가 권유하는 것은 동일한 2억원의 부동산에 대해서 아파트를 증여하기 보다는 기준시가가 1억원인 상가를 증여하는 것이며 이로 증여세 절세 효과를 누릴 수 있게 됩니다.


한편 또 다른 방법으로는 자녀의 소득이 높지 않을 때 소득이 생길 수 있는 자산을 증여하는 것이 좋은데요. 가령 시세와 세법상의 평가 금액이 2억원으로 동일한 상가, 토지를 비교해 볼 때 두 가지는 증여세가 동일하게 부과됩니다.

 


그러나 상가의 경우 매 년 수익이 발생하기 때문에 상가를 증여할 경우 소득이 적은 자녀의 경우 저렴한 소득세율을 적용받아 증여세 절세 방법을 채택할 수 있으며 세후의 임대 소득에 대해서도 추가적인 증여세나 상속세를 부과 받지 않을 수 있습니다.


위와 같이 증여세 절세 방법을 아는 것이 여러 가지 세금 분쟁을 피할 수 있는 방법이 되는데요. 만약 증여세 관련하여 조세사건전문 변호사와 상담을 원하신다면 이준근변호사에게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이준근변호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