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인세 부과처분'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8.01.15 법인세 부과처분 취소소송
  2. 2017.06.08 법인세 부과 금원대여가
  3. 2016.02.03 조세형사사건변호사 법인세 부과처분이

법인세 부과처분 취소소송




개인에게는 소득세 납부의무가 있다면 법인에는 법인세 납부의무가 있는데요. 주식회사, 합자회사, 합병회사, 유한회사, 영리법인과 비영리법인 등의 법인은 법인의 소득을 대상으로 조세를 부과받게 됩니다.


이러한 법인세는 다른 조세와 마찬가지로 부당하게 부과되었다고 생각될 때 법인세 부과처분 취소소송을 제기할 수 있는데요. 오늘은 이준근 조세변호사와 함께 법인세 부과처분 취소소송과 관련된 판례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일본인 A씨가 대표로 있는 일본계 국내 대부업체 B회사는 A씨가 1인 주주와 회사 대표이사를 맡고 있었습니다. B회사는 설립 당시부터 약 3년간 A씨의 월급으로 3000만 원 정도를 지출하다 갑자기 월급을 10배 인상해 B씨에게 매달 3억 원을 지급하였습니다.


A씨는 약 3년 동안 연봉으로 36억 원을 받았는데요. 이 금액은 B사의 영업이익의 38~95% 해당하는 금액이었습니다. 해당 세무서는 B사와 동종 업계에서 일하고 있는 대표이사의 보수가 영업이익의 5~9% 정도인 것에 비해 A씨의 연봉이 지나치게 높다고 생각하여 대부업체 상위 3개 회사의 대표이사가 받는 평균보수를 산정해 이보다 초과하는 A씨의 급여를 손금에 넣지 않고 법인세를 부과하였습니다.





이 같은 법인세 부과처분에 불복한 A씨는 해당 세무서장을 상대로 법인세 부과처분 취소소송을 제기하였고 이 사건에 대한 1심과 2심에서 재판부는 A씨의 편을 들어주었습니다.


하지만 대법원은 이전 원심을 깨고 다른 판결을 내렸는데요, 회사 영업이익에서 A씨의 급여가 차지하는 정도가 약 38~95%인데 이는 같은 회사 다른 대표 이사들보다 50배가 넘게 차이 나는 금액이며, B사와 비슷한 사업 규모를 가지고 있는 다른 업체들의 대표이사들과 연봉을 비교해 봐도 비정상적으로 높은 금액이라고 판단하였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B사의 근로자가 작성한 내부 문건을 보면 미지급이 가능한 대표이사의 급여를 높여 세금을 절약한다는 내용이 있었는데 이것은 법인세를 적게 내려는 의도가 명확하게 나타나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며 세금회피를 위해 대표이사에게 과다한 보수를 지급하였다면 이는 법인세 부과처분에 있어 손금산입 대상이 아니라고 판결하였습니다.





법인세라고 하면 흔히 주식회사와 같이 큰 회사에 부과되는 조세라고 생각하기 쉬운데요, 앞서 설명한 바와 같이 수익사업을 하는 비영리 법인도 포함될 만큼 다양한 종류의 회사에 부과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러한 법인세 부과 대상에 해당하는 회사라면 법인세에 대해 잘 알아두는 것이 필요한데요. 이준근 조세변호사는 법인세를 포함한 다양한 조세소송의 풍부한 실무 경험과 승소 노하우를 가지고 있어 조세와 관련하여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습니다.


만약 법인세 부과처분 취소소송에 대해 더 상담이 필요하시거나 조세소송에 관해 궁금한 내용이 있다면 언제든 이준근 변호사에게 문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이준근변호사2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법인세 부과 금원대여가




상표권 양수를 금원 대여로 볼 수 있을까요? 이에 따라 법인세 부과 여부가 달라질 수 있어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이번 시간에는 법인세 부과 관련 판례로 그 법률내용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A 그룹의 계열사인 ()한국A판매는 법인세법상 특수관계에 있는 ()B사에게 화장지 브랜드 관련 상표권을 264억원에 양수했습니다.

 

한편 B사는 A 그룹의 의사결정에 따라 화장지 생산설비 일체를 ()C사에 매각했고 같은 날 한국A판매는 화장지 브랜드 관련 상표권을 특수관계가 없는 C사에 양도했습니다.

 


그러자 세무서는 한국A판매가 B사에 대해 상표권 양수대금 상당의 금원을 대여한 것으로 간주하고 법인세 76억원을 경정·고지한 바 있었는데요. 장부가액이 3,100만원에 불과한 상표권을 거액의 자금을 들여 취득했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한국A판매는 이러한 법인세 부과에 불복해 조세심판원 심판청구를 거쳐 소송을 냈습니다.

 

재판부는 본 법인세부과 관련 사안에 대해 실질과세의 원칙에 의해 당사자간의 거래행위를 법 형식에도 불구하고 조세회피행위라고 해 행위계산의 효력을 부인하려면 조세법률주의의 원칙상 법률에 개별적이고 구체적인 부인규정이 마련돼 있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서 재판부는 한국A판매와 B사 사이의 상표권 거래는 형식과 실질면에서 매매임이 분명하고 이를 금전소비대차라고 할 수는 없다고 판단했는데요. 즉 세무서가 주장하는 사실을 모두 고려하더라도 상표건 거래가 두 회사 사이에 매매를 가장해 금전을 대여한 것으로 볼 수도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세무서 측은 재판 과정에서 상표권 거래가 부당행위계산부인에 관한 법인세법시행령 제881항 제1호에 해당해자산을 시가보다 높은 가격으로 매입한 경우라는 주장을 했는데요.

 


그러나 재판부는 한국A판매가 상표권을 시가보다 고평가된 금액으로 매입했다고 볼 여지가 있지만 세무서가 정확한 시기가 얼마인지, 법령상의 감정평가액이 얼마인지에 관해 아무런 주장·입증이 없다며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결과적으로 법원은 ()한국A판매가 상표권 양수대금을 반환 받은 바 없으므로 금전소비대차로 보는 것은 부당하다며 세무서를 상대로 낸 법인세 부과 처분 취소소송에서 76억원 법인세 부과를 취소한다며 원고승소 판결을 내렸습니다. 지금까지 법인세 부과 관련 판례를 살펴보았습니다. 이러한 법인세 관련하여 법률 분쟁이 있다면 언제든 조세법전문변호사 이준근변호사를 찾아주시기 바랍니다



'조세행정 > 조세불복제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득세 신고 실거래가 확인이  (0) 2017.06.14
조세불복 금시세 매매차익  (0) 2017.06.12
법인세 부과 금원대여가  (0) 2017.06.08
조세불복 어떻게 대처  (0) 2017.05.31
부가세 납부 취소가  (0) 2017.05.30
세금분쟁상담 기준을  (0) 2017.05.29
Posted by 이준근변호사2

댓글을 달아 주세요

조세형사사건변호사 법인세 부과처분이






최근 조세형사사건변호사가 살펴본 바 주류 전문 A기업에 대한 법인세 30억 부과처분은 부당과세가 아니라 정당하다는 대법원 판결이 있었습니다. 이번 시간에는 조세형사사건변호사와 본 판례를 구체적으로 살펴보겠습니다.


A기업은 1996 2월 홍콩법에 따라 외국법인을 설립하고 발행 주식을 전부 취득했습니다이후 외국법인이 변동금리 부사채와 대출금을 갚지 못하자 이를 지급 보증했던 A기업은 2006 3월 원리금을 채권자인 외국법인들에 지급했는데요원리금은 원금 6470만달러이자 2200만달러였습니다.

 


이에 대해 세무서는 A기업이 외국법인에 지급한 이자는 국내 원천소득이라며 법인세 부과처분으로 23억여원의 징수처분을 내렸고, 이에 A기업측은 이자소득이라 하더라도 국외자회사인 진로홍콩의 차입금에 대한 이자이므로 국내원천소득이 아니라고도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법인세 부과처분 관련 소를 제기했는데요.

 

조세형사사건변호사가 살펴본 1, 2심에서는 "사건 지급금은 금전의 사용에 따른 대가의 성격이 있는 것에 해당해 옛 소득세법이 정한 이자소득에 해당한다고 하며 “A기업 외국법인이 A기업 명의로 계약을 체결할 권한을 갖고 이를 항상 행사한 모회사의 국내사업장이라고 볼 만한 아무런 증거가 없다"고 하며 A기업의 청구를 기각했습니다.

 


본 법인세 부과처분 관련 소송은 대법원까지 갔고 대법원 역시 같은 판결을 내렸는데요. 대법원 은 A기업이 서울 세무서장을 상대로 낸 법인세 부과처분 취소 소송에서 원고 패소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조세형사사건변호사와 재판부의 판결문을 살펴보면 "이자소득의 원천지는 원칙적으로 지급자의 거주지에 따라 결정한다. 예외적으로 내국법인의 국외사업장인 경우에만 사용지에 따라 결정하도록 하고 있다"고 판시했습니다.


그러면서 재판부는 "이 사건 지급주체가 내국법인인 A기업인 점, 자회사인 외국법인을 A기업의 국외사업장으로 볼 수도 없는 점 등을 들어 사건 처분이 적법하다고 본 원심의 판단에 위법이 없다"고 하며 상고를 기각했습니다.

 


여기서 법인세라 함은 주식회사와 같이 법인 형태로 사업을 하는 경우에 그 사업에서 생긴 소득에 대해서 부과를 하는 세금으로, 기업소득세라 할 수 있는데요. 지금까지 조세형사사건변호사와 법인세 부과처분과 관련된 소송에 대해서 살펴보았습니다.

 


부당한 법인세 부과처분을 받은 경우 행정쟁송을 통하여 구제를 받을 수 있으며 부당한 조세처분으로 인해서 분쟁을 겪고 있다면 변호사의 도움과 함께 대응을 하는 것이 좋은데요. 관련되어 소송이나 분쟁이 있으시다면 조세형사사건변호사 이준근변호사를 찾아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이준근변호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